박경은의 잼있게 살기

제가 예전에 <내가 찍은 남자 1>이라는 제목으로 배우 최진혁씨에 대해 글을 올린 적 있습니다.

<구가의 서>에 캐스팅 됐다는 이야기를 듣고 썼던건데 그 드라마 덕분에 그는 오랜 무명을 떨치게 됐습니다.

지금은 그의 일거수 일투족이 온라인 뉴스를 통해 소개될 정도로 hot한 인물이 됐습니다.

현재 그는 <상속자들>에서 까칠하고 차가운 재벌가 상속자로 출연하고 있지욤...

 

그는 2006년 서바이벌 오디션에서 우승하면서 연기자가 됐습니다.

원래 이름은 김태호인데 tvN <로맨스가 필요해> 전까지는 김태호라는 이름으로 활동했습니다.

<구가의 서>에서 그는 OST를 부르며 가창력을 뽐냈고

이번 드라마 <상속자들>에서도 조만간 그가 부른 OST가 공개됩니다.

가창력을 인정받는 배우이다보니

이전 작품에서도 그가 노래하는 장면들이 있었습니다.

대표적으로 SBS에서 방송됐던 <괜찮아 아빠딸>라는 월화드라마에서

그는 고학하는 법대생을 연기했는데

아르바이트로 클럽에서 노래를 했지요.

여기서 그는 상대역인 문채원에게도 노래로 사랑고백을 합니다.

영화 <음치클리닉>에서도 피아노를 치고 노래를 했던 것으로 기억이 나구요...

드라마 <파스타>에서도 그의 음악성을 살짝 엿볼 수 있는 장면이 있었죠...

 

제가 <파스타> 당시에 인터뷰를 했는데 그 때와 지금 비교하면

살을 엄청나게 빼신 듯...

얼굴이 반쪽이 된 듯 합니다.

 

아래는 <파스타> 출연 후 예능프로그램 <세바퀴>에 나와

노래에 얽힌 몸개그와 사투리를 보여주시는 모습...

참, 그는 목포 출신이라 사투리도  걸쭉하니 선사합니다.

 

 

 

최진혁 얼굴에 <응4>의 해태 사투리가 얹힌다고 생각해 보삼...ㅋㅋ

 

 

 

 

세바퀴에 나와 이 장면 이후 기센 누나들에게 겁나 후달거렸지요... 한번 찾아보심 유튜브에 많이 나옵니다.

 

또 아래는 <괜찮아 아빠딸>이라는 드라마에서

문채원에게 노래로 마음을 고백하는 장면입니다.

드라마는 전체적으로 좀 유치하긴 하고 손발 오그라드는 부분이 많은데

제가 로맨스가 필요해로 최진혁에게 꽂히고 난뒤

다 찾아봤던터라 기억이 나네요..

 

 

<취중진담> 처음부터 너를 사랑해왔다고... 를 부르며 사랑을 고백하지요

 

떠나가는 문채원의 뒷모습을 보며노래를 부릅니다...

 

먹먹한 눈으로 바라보는 모습... 전 이 모습을 보면서 줄리엣 비노쉬 닮았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습니다..

 

 

 

<음치클리닉>에서도 꽃밭에서를 부르는 장면이 있는데

그건 못찾겠네요.

최진혁씨의 전작들중 필감 추천작은 바로바로   <로맨스가 필요해> 입니다.

 

판타지를 실현시켜줄 완벽한 인물 캐릭터란 이런것!!!!  이라는 걸 뙇 알 수 있습니다...

 

 

 

'TV토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숨은 진주같은 올해의 드라마들  (0) 2013.12.31
장미여관..... 완전 깬다!!!  (2) 2013.12.04
노래하는 최진혁  (0) 2013.11.21
응답하라 해태!!!!  (0) 2013.11.19
내가 바라는 나정의 남편  (1) 2013.11.15
응답하라 1994 출연자들의 그 때 그 시절  (0) 2013.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