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은의 잼있게 살기
자료제공/ 3hw


배우 고현정

고혹적 미(美)의 여신으로 변신!

베테랑 다운 전문 포즈와 자태로

화보 촬영장 분위기 압도!

두바이까지 점령한 아시아 최고 여배우 입증!

신인 모델 박재근과

‘러브 스토리’콘셉트 화보 촬영!

훈훈한 인간미 발휘하며 촬영 내내 프로페셔널한 태도 선보여

- 고현정, 아시아 배우 최초로 초청된 두바이 7성 호텔에서의 <엘르> 화보 공개

- 고전적 레드립과 실루엣이 돋보이는 드레스로 여배우의 매혹적인 자태 과시

배우 고현정이 두바이까지 점령한 아시아 최고 여배우로서 고혹적인 매력을 선사하며 미의 여신으로 변신했다.

고현정은 아시아 배우로서는 처음으로 두바이 버즈 알 아랍 칠성호텔의 초청을 받아 화보촬영을 진행했다. ‘러브 스토리’라는 콘셉트 아래 진행된 이날 촬영에서 고현정은 우아하면서도 고혹적인 자태로 여성미를 뽐내며 본연의 아름다움을 드러냈다.

특히 이날 함께 촬영에 임한 신인 모델 박재근은 고현정이 직접 러브콜한 행운의 사나이. 신인 박재근은 최근 모델업계에서 가장 촉망받는 신인 모델로 할리우드 배우 조쉬 하트넷을 닮아 관심을 모으고 있는 모델이다. 두 사람은 처음 맞춰보는 호흡에도 자연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완벽한 포즈와 자태를 연출하며 완성도있는 작품을 만들어냈다.




무엇보다 이번에 진행된 화보 촬영에서 고현정은 풍성한 웨이브 헤어와 레드 립, 실루엣이 돋보이는 드레스 등으로 고전적이며 매혹적인 자태를 한껏 과시했다. 평소 엘레강스하면서도 기품있는 고현정만의 매력을 맘껏 과시한 화보촬영이었던 셈.

또한 고현정은 두바이에서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훈훈한 인간미를 발휘하며 제작진들 감동케 했다. 촬영을 담당한 제작진들은 “촬영 내내 제일 먼저 현장에 나와 스태프를 격려하며 직접 구입한 향초를 선물하는 등 다정하고 사려 깊은 면모를 보여줬다”며 “촬영 중 감정 연출과 포즈에 대해 적극적으로 아이디어 제시하는 등 프로페셔널한 자세로 임해 스태프들 사이에서도 칭찬이 자자했다”고 전했다.

한편, 고현정은 4월 말부터 ‘정범식’ 감독과 영화 ‘가담(가제)’를 촬영할 예정이다. 이 영화에서 고현정은 우연한 심부름으로 일생일대의 범죄 사건에 가담하게 되는 평범녀 역할을 맡아 기상천외한 액션과 예측불허 코미디를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제공=엘르]